경주에서는 다 할 수 있어 경주를 제대로 즐기는 세 가지 방법

경상북도에 자리한 경주는 천 년의 역사를 지닌 문화유산뿐만 아니라 구경하고, 놀고, 쉴 수 있는 다양한 매력을 갖고 있다는 도시에요. 그래서 많은 관광객이 경주를 찾는데요. 이러한 경주를 제대로 즐기는 세 가지 방법을 소개해드릴게요.



주상절리 트레킹 코스

파도소리길



단면의 모양이 오각형, 육각형 등 다각형으로 형성되어 긴 기둥 모양을 띠고 있는 암석을 주상절리라고 해요. 대부분 하늘을 향해 솟아있는 모양이죠. 주로 제주도 해안에 많이 분포되어 있어서, 제주도를 방문한 분들이라면 한 번쯤 주상절리를 보셨을 거예요. 이런 주상절리를 경주에서도 만날 수 있어요.

경주시 양남에는 부채꼴 모양의 바위들이 누워있는 주상절리가 있답니다. 화산 활동으로 인한 마그마가 지각이 얕은 곳에서 급속 냉각되어, 지금처럼 누워있는 모양으로 생성되었다고 해요.

이러한 주상절리를 가까이에서 보며 걷는 파도소리길은 1.7km로, 여유로운 트레킹이 가능해요. 산책로 전 구간에 조명이 있어, 야간에는 낮과 다른 풍경을 볼 수 있죠. 또 파도소리길에 있는 출렁다리에서는 스릴을, 전망대에서는 멋있는 운치를 느낄 수 있어요. 또 몽돌길, 야생화길, 등대길 등 각기 다른 매력의 빼어난 자연경관을 만나볼 수 있답니다.




파도소리길

 ̄ ̄ ̄ ̄ ̄ ̄ ̄ ̄

[위치]

경상북도 경주시 양남면 읍천리

(하서항부터 읍천항까지)


[문의]

054) 775-6366



떠오르는 핫플레이스

황리단길



경주시 포석로에 위치한 이 거리는 낡은 옛 건물이 그대로 보존된 장소였어요. 그러나 관광객이 많이 찾고, 다양하고 아기자기한 카페와 음식점, 식당들이 들어서면서 떠오르는 핫플레이스황리단길로 자리매김하게 되었답니다.

황리단길은 서울 젊은이들에게 사랑받는 이태원 '경리단길'과 '황남동'의 합성어랍니다. 이름에서 알 수 있듯이 경주에서는 경리단길에 버금가는 인기를 얻고 있죠.

황리단길은 감각적인 인테리어와 다양한 먹거리로 경주만의 특별한 감성을 제대로 담고 있어요. 경주에 오셨다면 꼭 방문해보시는 것을 추천합니다!




황리단길

 ̄ ̄ ̄ ̄ ̄ ̄ ̄ ̄

[위치]

경상북도 경주시 포석로 1080


[문의]

054) 779-8382



경주하면 빼놓을 수 없는

 한화리조트 경주



즐거운 여행의 마무리는 편안한 휴식 공간이죠. 한화리조트 경주는 경주의 역사를 느낄 수 있는 유적지들 주변에 위치해서 접근성이 뛰어나요. 더불어 보문관광단지의 사계절을 그대로 만끽할 수 있어요.

또 아이들을 위한 뽀로로룸과 물놀이를 즐길 수 있는 뽀로로아쿠아빌리지가 있어, 한화리조트 경주에 머무르는 동안 아이들의 행복한 웃음소리를 들을 수 있답니다.

여행의 즐거움을 더해줄 부대시설도 풍부해요. 담톤 지하 1층의 피부관리샵 '에세르'에서는 여행의 피로를 풀어 줄 발+어깨 마사지는 물론 전신, 아로마 마사지를 체험할 수 있어요. 또 에톤 1층에서는 여행의 흥을 돋아줄 맛있는 경주빵도 구매할 수 있답니다.




한화리조트 경주

 ̄ ̄ ̄ ̄ ̄ ̄ ̄ ̄

[위치]

경상북도 경주시 보문로 182-27


[문의]

054) 777-8400


세 가지 다른 매력의 경주를 만나볼 방법을 알아보았어요. 이처럼 경주는 하루만 즐기기에는 너무나 아쉬운 곳이기에 경주 한화리조트 머물며 천천히 둘러보시는 것은 어떨까요?